최태원 소송으로 SK 형제들까지 난감해진 이유

실시간 전세계에서 몰리는 경기 순위


 

최태원 소송으로 SK 형제들까지 난감해진 이유
댓글 0 조회   383

작성자 : 감정괴물
게시글 보기


지난 30일 서울고법이 최태원 SK 회장과 노소영 나비관장에 65대35의 재산 분할 판결을 내리면서, SK그룹 경영권을 지키기 위해 26년 전 최태원 회장에게 경영권을 양보했던 최창원 SK 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, 상속 지분을 포기했던 최재원 SK 수석부회장 등 그의 형제들이 난감한 상황에 놓였다. 지분 구조가 취약했던 SK그룹 경영을 안정화하기 위해 최태원 회장에게 지분과 경영권을 몰아줬는데, 이번 재산 분할 판결로 그룹 경영권이 흔들릴 수 있기 때문이다.

1998년 SK그룹은 고 최종현 SK 회장이 유언 없이 갑작스럽게 작고하자 경영권 분쟁에 휩싸일 상황에 놓였다. 이에 SK 창업주인 고 최종건 회장의 아들들(최윤원·최신원·최창원)과 최종현 회장의 아들들(최태원·최재원)이 가족회의를 열었다. 최종건 창업주의 장남인 고 최윤원 SK케미칼 회장이 “태원이가 우리 중에 제일 뛰어나니 밀어주자”고 했고, 최 회장이 후계자가 됐다. 

재계 관계자는 “형제 경영으로 성장한 SK 가문은 경영권은 내 것이 아니라 가족 전체의 것이라는 생각이 강하다”며 “이번 판결로 경영권이 위협받는 상황이 걱정스러울 것”이라고 말했다.


2018년 최 회장은 “SK가 지금의 모습으로 있게 해준 가족들에게 감사하다”면서 1조원 상당의 SK㈜ 주식 5.11%를 친족 23명에게 나눠줬다. 하지만 2심 재판부는 이 주식들이 노 관장과의 공동 재산이라며 재산분할 대상에 포함시켰다. 이에 따라 최 회장은 이미 가족에게 증여한 SK 지분에 대해서도 자신이 추가로 돈을 들여 노 관장에게 35% 상당을 나눠줘야 할 상황이다. 재계 관계자는 “경영권 안정을 위해 자신의 권리를 양보한 최 회장 형제들 입장에선 당혹스러운 상황”이라고 했다.

 

기사 : https://n.news.naver.com/mnews/article/023/0003837788?sid=101

 

요약)

- 최태원-노소영 소송으로 1조대 배상금이 발생했고

  이를 갚으로면 최태원회장이 친족에게 나눠준 주식까지도 토해내야 하는 상황이 됨

 


감정괴물님의 최신 글
유머게시판
제목
  • 1992년 일본 열도가 공포에 빠졌던 날
    10 07.24
  • 캐스퍼 일렉트릭 색상 정리
    11 07.24
  • 25일만에 사과한 12사단 중대장 
    9 07.24
  • 혐주의) 강릉 수상 레저 사고 
    11 07.23
  • 인도 워터파크 ㄷㄷ
    11 07.23
  • 1 리븐 1,566,033P
  • 2 test112323 10,000P
  • 3 분석왕 7,000P
  • 4 쌰라웃 2,700P
  • 5 오려눈바 2,500P
  • 6 혼자놈 2,500P
  • 7 디지몬 2,500P
  • 8 아에이오오 2,500P
  • 9 샤샷샤샷 2,000P
  • 10 1234 2,000P